Home |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봉사국가정보
* 봉사국가
* 지역 및 학교
* 봉사단체
* 숙소정보
* 봉사인증서
봉사인증서
 
 
봉사활동후기
 
작성자 정민희
작성일자 2014-01-06
조회수 2232
제목 Challenge 3차 12.26~1.2 6박8일 교육봉사후기♥
예전부터 해외봉사에 관심이 많아서 여러 대외활동을 찾아보았는데요 ^.^
그러다가 알게된 캄보프렌드 ! !
캄보프렌드 프로그램은 누구나 의지와 열정, 도전정신만 있으면 지원 가능하기에 바로 신청을 하게되었습니다.
또한 캄보프렌드는 30분에서 한시간 이상 정말 도움을 필요로하는 지역에 봉사를 지원한다고 해요.
이점이 정말 맘에 들었습니다~! 시설은 열악했지만 교육 봉사 후 뿌듯함과 보람을 정말 많이 느낄 수 있었습니다.
 
봉사를 돈내고 가야해? 라는 사람도 있을 수 있겠지만 봉사에 투자하는 돈은 아깝지 않다 생각합니다.
그래서 저는 알바하여 번 비용으로 봉사를 계획하게 되었습니다.
제게 6박8일 교육봉사는 정말 값진 것을 배울 수 있는 시간이었어요!
발런투어가 아니었음에도 봉사도하고 관광도 할 수 있었습니다.
 
저희챌린저는 저를 포함하여 5명 그리고 cold guy였던 가이드 Sothy가 같이 봉사를 하게 되었어요.
다행히 다들 너무 좋으신 분들이었어요......♡ 현지에 미리 계시던 사장님 또한 정말 Nice..!!! 저희를 정말 많이 챙겨주십니다!
 첫날은 아이들이 들려주는 노래로 환영인사를 받고 서로 소개하는 시간을 가졌어요. 그리고 알파벳 수업과 신체, 동물 영어단어를 가르쳐 주었습니다.
 다른 봉사날에는 간단한 영어노래들, 색깔 영어 단어, 꿈그리기, 새해를 맞이하여 복주머니접기, 놀이를위한 게임 등을 진행하였습니다.
 아이들이 열악한 환경속에서도 배우려고 하는 모습이 너무 예뻤고, 대부분 아이들이 아직 어리고 영어를 많이 몰라서 의사소통이 힘들었음에도 금방 친해질 수 있었습니다. 언제나 웃는 얼굴로 반갑게 인사해주고 사소한 거라도 나눠주려는 모습에 제가 더 많이 배워가는 느낌이었습니다.
 마지막날에는 (제가 울줄은 몰랐는데...) 2013년 가장 많이 울고 온 것 같네요 ㅎㅎㅎ 무슨 감정인지 그냥 너무 아쉽고 아이들과 헤어질 생각하니 눈물이 났어요 ㅠ^ㅠ
 




봉사 팁으로는
1.필기구가 준비되지 않은 아이들이 많아요.. 한국의 모나미 볼펜조차 너무너무 생각이 났어요 ㅠㅠ
아이들을 위해 사탕같은 것을 사가도 좋지만 기본적인 필기구나 노트를 주는 것도 괜찮은 것 같아요.
2.연령이 다양하고 그 수준도 제각각이라 수업내용 선택이 힘들어요. 어느 한쪽에 맞출 수가 없다보니 저희 팀도 이점을 많이 생각해보았는데요. 너무 어린아이들의 경우 수업에 배운다는 것 보다는 그냥 한번 한국선생님들을 보고 놀이를 하러 온 듯했어요. 고학년들이 확실히 배우려는 의지가 있어서 저희는 고학년에 중점을 두고 수업을 했습니다.
3. 노래나 노트북을 이용하는 것 추천합니다. 노래는 들려주고 춤도춰보고, 노트북으로 노래나 그외에 시각적인 자료들을 보여주는 것이 아이들의 흥미를 유발시키고 집중도 잘합니다.

4.한국어를 가르쳐도 애들이 쓰게 될까 싶지만 많은 한국인들이 관광하는 나라인 만큼 한국어를 할 줄 알면 페이가 다르다고 합니다. 나중에 아이들이 어떤 직업을 가지게 될 진 모르지만 한국어를 알려주시는 것 또한 많은 도움이 된다하네요.

5.꿈그리기 시간에 보니 직업이 되게 한정적이었습니다. 봐왔던 것이 적기에 얼마나 많은 직업이 세상에 있는지 모르는 것 같아요. 사진을 보여주면서 직업에 대한 시각을 넓혀주는 것 또한 좋은 수업이 될 것 같습니다.
 
이외에
음식은 대체적으로 입에 잘맞았어요 ㅎㅎ 걱정안하셔도 될 것 같습니다. (조식 오믈렛이 또 먹고싶네요...)
제가 봉사한 기간의 날씨는 언제나 맑았어요 낮에도 많이 덥지 않고, 저녁은 쌀쌀해요. 툭툭타면 추워지니 긴옷..가디건 필수..!
호텔은 한국만큼 잘 터지지는 않지만 와이파이 되구요. 시설 괜찮아요! 직원분들도 너무 친절하시구요!
 
2013년도의 끝과 2014년도의 새해의 시작을 의미있게 보내게해준 캄보프렌드에게 감사를 전하고 싶습니다.
후기를 적다보니 6박 8일의 꿈같았던 시간들이 또 그리워 지네요.. 전 기회가 있으면 또 신청할 생각입니다 ^_^ !
다들 주저하지 마시고 도전 하셨으면 좋겠습니다!! 특히 대학생분들께 저도 같은 대학생으로써 정말 추천추천!합니다!!!
 



 

첨부파일
관리자 캄보프렌드입니다. 정민희 봉사자님 봉사후기 감사드립니다.
봉사활동 만족하셨다니 저희도 보람을 느낍니다.
현지의 열악한 환경에서 봉사활동 고생 많이 하셨습니다.
캄보디아에서의 아이들과 좋은 추억 오래도록 간직하셨으면 합니다.
감사합니다. | 211.206.xxx.xxx
2014-01-07 09:03:48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상담 및 문의